[Note] 개인 프로젝트의 중요성과 개인적인 생각

꿀위키 버프글 섹션에서 참고할 만한 좋은 글들을 보던 중 너무 공감이 되는 포스트를 읽게 되었습니다.

프로그래머가 개인 프로젝트를 해야하는 5가지 이유

 

제가 생각하는 개인 프로젝트의 장점도 위 내용과 비슷합니다.

개인프로젝트라면 개인이 목표를 수립하고 하나의 결과물을 만드는 것과 소위 투잡이라는 본업무시간 외의 알바 중 일부도 포함이 될 수 있겠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알바도 알바나름이기 때문에 일부라는 말을 첨가했습니다. 기일에 치여 주먹구구식으로 구현하는 사례도 많기에..

저도 얼마전부터 개인 프로젝트를 시작했습니다. 동기와 목표를 수립하기 위해 주변에 취약한 웹사이트를 새로 구축해주다는 일을 벌렸습니다. 어느 정도 소소한 수입이 생기기는 하겠지만 삶의 질이 향상될 정도는 아니기에 중요하지 않습니다. 중요한 것은 위 포스트에서도 설명한 것과 같이 자기계발의 투자입니다. 투자라고하면 미래의 가능성을 보고 행해지는 현재의 행위라고 정의할 수 있지만 개발일에 있어서는 무엇을 어떤것을 하던 그때그때 가시적인 효과가 나타납니다. 항상 새로운 것을 발견하고 적용하고 본인의 기술로 흡수하게 되기 때문이죠.

저 또한 이 일로 인해서 실무에서 하지 못했던 것, 평소 하고 싶었던 것, 책으로만 접했던 것들을 실제로 적용 해볼 수 있는 동기가 생기게 되고 목표가 수립되었습니다. 저만의 디자인 패턴, 그리고 라이브러리.. 시작 직후엔 미미했지만 어느정도 눈에 보여지는 결과물이 생겨날 수록 흥미와 작업의 속도가 붙고 있습니다. 하루에 할당되는 시간은 1~2시간.. 아무리 저를 위한 일이라 한들 가족과의 시간을 등질 순 없습니다. 그렇다고 생활에 지장을 줄 만큼 새벽까지 할 수도 없습니다. 그게 제일 바보 같은 행동이겠죠. 때문에 많지 않은 시간에 빠짝 작업을 해야하고 가끔은 못할 때도 생깁니다. 하지만 회사의 8시간 업무보다 얻어지는 정보는 질적으로나 양적으로나 우위에 있었습니다.

애매하게 처리된 코드는 다시 리뷰를 하고 제 자신에게 스스로 납득시키기 위해 코드를 다시 고칩니다. 어느날은 리팩토링 작업으로 결과물의 진전이 없을때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괜찮습니다. 개인프로젝트는 기한에 압박을 주는 사람은 없습니다. 반대로 생각하면 루즈해지기도 쉽기에 어느정도 긴장감은 가져야 한다고도 생각합니다.

이렇게 작업하는 결과물은 고스라니 저의 자산이 됩니다. 작업 과정에서의 경험은 어디서도 가르쳐주지 못하는 값으로 칠 수 없는 아주 중요한 제2의 자산이 될것이구요. 그리고 이것은 저의 커리어에 반영을 시킬 수도 있으며 결과물이 쌓이면 제 자신의 코딩 수준과 발전 과정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자신을 돌아보는 것만큼 가치있는 일은 그리 많지 않다고 봅니다. 그만큼 중요합니다.

이런 좋은 개인프로젝트를 저는 오랫동안 실행에 옮기지 못했습니다. 그 이유는 “시간이 없어서”가 아닙니다. 동기와 목표가 정해져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내가 뭘 만들어야할까? 대체 왜 만들어야하지? 에 대한 고민에 빠지게되면 쉽사리 헤쳐나오지 못합니다. 시작하려하면 시작도 못하고 진행하다가도 도태되기 쉽습니다. 개인 프로젝트에 있어서 목표 설정은 가장 어려운 부분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시작이 반인만큼 시작과 동시에 새로움을 느낀다면 성공입니다.

 

찐빵

이 곳에 작성된 모든 컨텐츠는 CCL 규약의 CC BY-NC-SA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조건을 따릅니다. 비상업적 용도로 출처를 밝혀주시면 얼마든지 공유 가능합니다.

You may also like...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